아이패드 필름 붙이기 feat. 제이로드 스마트 커버 케이스

이전글로는 아이패드를 지르는 글을 올렸지요

왜인진 모르지만 질러놓고 케이스와 필름을 사지않아 생으로 몇일 쓰고 케이스와 필름을 준비해 왔습니다.

아이패드의 경우 디스플레이 코팅이 잘 되어있어 따로 필름을 붙이지 않는것이 보기엔 좋지만.. 막쓰고 하다보면 기스날까봐 붙이기 마련이지요.

아무튼. 필름을 붙여봅시다.

저는 케이스 필름 세트를 구매했습니다.

종이질감 필름이 들어있는데 지문방지 필름과 비슷하지만 확실히 종이같은 느낌이 듭니다. 지문방지 필름이었다면 터치감이 부드러워 게임하기 좋았을텐데 종이느낌이라 저는 별로네요

우선 필름을 붙이는 도중 화면이 깨어나면 방해가 되기에 전원을 꺼줍니다.

문을 닫고 샤워를 진행하여 아주 습한 상태로 만들어 줍니다.

집에서 필름을 붙일때는 최대한 습하게 만들어 먼지가 안날아다니게 해야 좋습니다. 그리고 화장실이 생각보다 먼지도 적구요.

같이 들어있던 클리너로 액정을 깨끗하게 닦아줍니다

1차 도배 이 작업에서는 공기도 안들어가면 좋지만 먼지가 안들어가게 하는것이 중요합니다.

공기는 2차 필름을 제거하기전에 밀어서 다 빼주면 됩니다.

완벽합니다. 오랜만에 작품 하나 만들었네요ㅎㅎ

이제 필름도 붙였고 케이스를 확인해 봅시다.

저는 애플펜슬을 사용하지 않을 예정이기에 펜슬 자리도 없고 깔끔한 케이스를 찾았는데..

결국 이 스타일이 저에겐 최적이더군요

뒷면 옆면 전부 폴리카보네이트(PC)재질입니다

저는 끼우거나 뺄때 기스날까봐 옆면은 TPU재질을 선호하는데 이 패드 케이스 구매할땐 아무리 찾아도 안보이더군요.

패드는 케이스를 거의 안벗기기도하니 그냥 풀 PC케이스를 구매했습니다. 핏은 최고네요.

옆면 펜슬 자리는 뚫려있습니다.

구멍과 버튼들도 틀어짐 없이 완벽합니다.

18900원에 구매했는데 잘 구매한 것 같습니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